페이스북코리아, 커뮤니티 데이 개최… 그룹 운영자들과 지속적인 교류 계획

0

‘커뮤니티 구축’ 미션과 연계, 국내 페이스북 그룹 활동 응원
향후 한국 페이스북 그룹 운영자들 경험 및 피드백, 제품 개발에 반영 계획
페이스북 기반 문화 및 비즈니스, 사회적 임팩트 생산 그룹 스토리 소개

페이스북코리아가 11월 30일(목) 당사 사옥에서  ‘페이스북 커뮤니티 데이’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페이스북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하며 새로운 콘텐츠를 생산하는 커뮤니티 스토리를 소개하고, 새로운 커뮤니티를 만들고자 하는 사용자들을 돕기 위한 기획의 일환이다.

올해 6월 페이스북 창립자 마크 저커버그는 300여명의 페이스북 그룹 관리자들이 참가한 커뮤니티 서밋을 통해 ‘커뮤니티 구축’(Building Community)이라는 새로운 미션을 발표했다.

페이스북코리아는 미션에 맞춰 사용자들이 자신의 관심사와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이를 통해 의미 있는 콘텐츠를 만들어내는 커뮤니티들을 응원하는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페이스북 글로벌 본사에서 그룹 프로덕트 파트너십을 담당하고 있는 아나 보파(Anna Bofa)가 참석해 페이스북에서 그룹 서비스의 중요성, 주요 기능 업데이트, 글로벌 그룹 사례를 소개하고 한국 사용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을 예정이다.

국내 커뮤니티 중에서는 소수의 관심사를 끌어올려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오타쿠 그룹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되는 걸까?’, 생활밀착형 콘텐츠를 비즈니스로까지 확장한 ‘자취생으로 살아남기’, 더 나은 스타트업 생태계를 위해 재능기부로 진행되고 있는 ‘스타트업, 식사는 하셨습니까?’운영자가 주요 패널로 자리해 그룹 운영 노하우와 흥미로운 스토리를 들려준다.

이 외에도 ‘클래식에 미치다’, ‘유럽 어디까지 가봤니’ 등 많은 회원을 보유한 그룹 관리자들이 모여 더 나은 그룹 운영방법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게 된다. 실제 경험을 통해 느낀 효율적인 기능을 제안하고,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는 다른 그룹 운영진과 교류, 협력하는 기회도 될 수 있다.

페이스북코리아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영향력 있는 그룹 운영자들과 지속적으로 관계를 맺고 교류할 계획이다. 이들의 생생한 피드백을 통해 지속적으로 제품 기능을 업데이트 할 뿐만 아니라 그룹 운영에 필요한 온·오프라인 세미나 및 교육 프로그램의 기회도 늘릴 예정이다. 그룹 운영자에게는 더 효율적으로 그룹을 운영할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새롭게 그룹을 만들고자 하는 사람들에게는 길잡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조용범 페이스북코리아 대표는 “한국은 매월 페이스북 이용자가 1800만여명에 달하는 나라로, 사회문제에 대한 관심이 높고 관심사를 공유하는 크고 작은 커뮤니티가 잘 발달되어 있다”라며 “페이스북은 커뮤니티 활동을 위한 최적의 플랫폼이며, 이를 통해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페이스북으로 댓글을 달아주세요!

About Author

국내 모바일 산업과 창업 생태계를 응원합니다. 모바일 트렌드에 대한 전문 컬럼을 기고하거나 유망한 스타트업을 소개하고 싶으시면 연락바랍니다. 적극 수용하겠습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