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적으로 증명된 기업가 타입 진단 테스트

0

미국 실리콘밸리의 유명한 투자가인 론 콘웨이는 “기업가가 될 사람은 태어날 때부터 기업가의 유전자를 가졌다”고 말한 바 있다. 정말 그럴까? 그렇다면 어떤 타입의 사람이 기업가에 적합할까?

기업가 적성 테스트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기업가 육성 프로그램 ‘The Founder Institute’에서는 과학적 측면에서 기업가 적성 테스트를 만들었는데 그것을 여기에 소개한다.

파트 1 : 아래 ❶~❼ 그림에서 왼쪽은 가로 3개, 세로 3개로 구성되어 있고 일정한 규칙이 있다. 물음표로 비어져 있는 곳에 어떤 모양이 들어가야 할지 오른쪽 1~8 중에 고르기 바란다.

파트 2 : 아래의 2가지 표현 중 자신의 성격에 가까운 것을 골라라.


A : 모든 사람과 사이 좋게 얘기하고 싶다
B : 그룹 논의는 가능한 한 심도 있게 하고 싶다


A : 상상력이 풍부하다
B : 세밀한 데 신경을 쓴다


A : 새로운 아이디어를 들으면 심장이 뛴다
B : 재미있는 얘기에도 쉽게 감동하지 않는다


A : 기본적으로 사람들의 선의를 믿는다
B : 어휘력이 풍부하다


A : 친구를 잘 만든다
B : 풍부한 표현으로 사물을 잘 설명한다

각각의 질문에 대해 아래의 답변이 맞는 경우는 1점을 가산하여 합계점을 계산한다

❶ 5, ❷ 5, ❸ 3, ❹ 2, ❺ 1. ❻ 3, ❼ 3, ❽ B, ❾ A, ❿ A, ⓫ B, ⓬ B

당신의 기업가 DNA 수준은 어느 정도일까? 합계점에 따라 아래와 같다고 한다.

♣ 10~12점 : 상당히 강한 기업가 기질이 있다. 강한 흥미와 독창성으로 기존의 구조를 바꾸고 세상의 문제를 해결해나가는 능력을 가졌다

♣ 6~9점 : 나름대로 기업가 기질을 가졌다. 새로운 아이디어를 생각하거나 문제 해결에 대한 능력이 높다. 그러나 전체적인 능력치는 기업가 수준에는 미치지 못한다.

♣ 3~5점 : 창업에 관심 있지만 기업가 기질이 있다고는 할 수 없다. 다른 사람들을 지원하는 역할에 맞거나 현재의 일에 전념하길 권한다.

♣ 1~2점 : 세상의 95%의 사람이 이 타입이다. 그다지 기업가에 맞지 않다.

그밖의 테스트도 fi.co/dna에서 살펴볼 수 있으니 참조하기 바란다.

 

 

 

 

페이스북으로 댓글을 달아주세요!

About Author

월간 app의 프로필 사진

국내 모바일 산업과 창업 생태계를 응원합니다. 모바일 트렌드에 대한 전문 컬럼을 기고하거나 유망한 스타트업을 소개하고 싶으시면 연락바랍니다. 적극 수용하겠습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