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적으로 증명된 기업가 타입 진단 테스트

0

미국 실리콘밸리의 유명한 투자가인 론 콘웨이는 “기업가가 될 사람은 태어날 때부터 기업가의 유전자를 가졌다”고 말한 바 있다. 정말 그럴까? 그렇다면 어떤 타입의 사람이 기업가에 적합할까?

기업가 적성 테스트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기업가 육성 프로그램 ‘The Founder Institute’에서는 과학적 측면에서 기업가 적성 테스트를 만들었는데 그것을 여기에 소개한다.

파트 1 : 아래 ❶~❼ 그림에서 왼쪽은 가로 3개, 세로 3개로 구성되어 있고 일정한 규칙이 있다. 물음표로 비어져 있는 곳에 어떤 모양이 들어가야 할지 오른쪽 1~8 중에 고르기 바란다.

파트 2 : 아래의 2가지 표현 중 자신의 성격에 가까운 것을 골라라.


A : 모든 사람과 사이 좋게 얘기하고 싶다
B : 그룹 논의는 가능한 한 심도 있게 하고 싶다


A : 상상력이 풍부하다
B : 세밀한 데 신경을 쓴다


A : 새로운 아이디어를 들으면 심장이 뛴다
B : 재미있는 얘기에도 쉽게 감동하지 않는다


A : 기본적으로 사람들의 선의를 믿는다
B : 어휘력이 풍부하다


A : 친구를 잘 만든다
B : 풍부한 표현으로 사물을 잘 설명한다

각각의 질문에 대해 아래의 답변이 맞는 경우는 1점을 가산하여 합계점을 계산한다

❶ 5, ❷ 5, ❸ 3, ❹ 2, ❺ 1. ❻ 3, ❼ 3, ❽ B, ❾ A, ❿ A, ⓫ B, ⓬ B

당신의 기업가 DNA 수준은 어느 정도일까? 합계점에 따라 아래와 같다고 한다.

♣ 10~12점 : 상당히 강한 기업가 기질이 있다. 강한 흥미와 독창성으로 기존의 구조를 바꾸고 세상의 문제를 해결해나가는 능력을 가졌다

♣ 6~9점 : 나름대로 기업가 기질을 가졌다. 새로운 아이디어를 생각하거나 문제 해결에 대한 능력이 높다. 그러나 전체적인 능력치는 기업가 수준에는 미치지 못한다.

♣ 3~5점 : 창업에 관심 있지만 기업가 기질이 있다고는 할 수 없다. 다른 사람들을 지원하는 역할에 맞거나 현재의 일에 전념하길 권한다.

♣ 1~2점 : 세상의 95%의 사람이 이 타입이다. 그다지 기업가에 맞지 않다.

그밖의 테스트도 fi.co/dna에서 살펴볼 수 있으니 참조하기 바란다.

 

 

 

 

페이스북으로 댓글을 달아주세요!

About Author

국내 모바일 산업과 창업 생태계를 응원합니다. 모바일 트렌드에 대한 전문 컬럼을 기고하거나 유망한 스타트업을 소개하고 싶으시면 연락바랍니다. 적극 수용하겠습니다~♥

댓글 남기기